“50 넘어 찾아온 ‘돌봄’ 일… 자부심 있지만, 너무 힘들어”

몰랐다. 코로나가 3년째 일상이 될 줄 몰랐다.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우리 주변의 가치를. 그리고 몰랐다. 당연한 듯 그리고 묵묵히 그 자리를 지키고 있는 필수노동자들의 삶을. 돌봄을 하는 여성노동자들의 존재가 이토록 중요하게 와닿았던 시기가 있을까? 하지만 이들은 언제나 있었고, 언제나 가장 중요한 노동을 담당…

기사 더보기